본문 바로가기

홍콩 사진

청차우 아일랜드 Cheung Chau Island 長洲에서 해산물요리를 먹다.

홍콩에서 조금 벗어난 곳에 위치한 청차우 아일랜드.
센트럴 페리 선착장에서 배를 타고 약 50분 정도 걸리는 거리에 있는 작은 섬이다.
섬에는 자동차가 거의 없는 작은 어촌이 있고, 많은 관광객들이 방문한다.
나는 오늘 홍콩의 관광객모드로 청차우 아일랜드 에 왔다.

어촌이다보니 이런 모습을 볼 수 있다. 한국의 어촌과 비슷하다.여객선 선착장에서 내려와

사진에 보이는 배가 바로 청차우 아일랜드와 센트럴을 오가는 여객선이다.
청차우는 중국어로 長洲이다. 영어로는 Cheung Chau.
 배에서내려 우측으로 가면 해변과 옛날 유명했던 홍콩의 해적이 보물을 숨겨 놓았다던 동굴도 있다.

좌측으로 가면 많은 홍콩식 시푸드 레스토랑과 북제를 섬기는 묘당이 있다.

위에 사진이 메인 도로이다.
차가 다닐 수 없는 곳이어서 걷거나 자전거를 타야 한다.
자점거를 대여해주는 곳도 여럿 있다.
숙박을 하고 가고 싶다면, 선착장 맞은편에 펼쳐놓은 가판대에 문의하면 된다. 위 사진의 우측 하단에 보이는 가판대가 그중에 하나이다.

건어물을 파는 작은 상점들이 길을 따라 줄지어 들어서 있다. 그리고 길거리 음식을 파는 곳들도 여러군데를 지나쳤다.
사진에는 없지만, 모찌떡 안에 망고나 두리안 같은 것들을 넣어 파는 곳이 있어서 먹어봤는데 맛이 괜찮았다.

여기는 오늘의 목적지인 시푸드 레스토랑. 이렇게 바닷가를 따라 테이블을 펼쳐놓은 식당들이 많이 있다.

밑에는 오늘 먹은 음식들이다. 사실 더 많은데 먹다보니 사진을 잊어버리고 찍지 못했다.
열두명이 함께 다녀와서 다양한 음식을 맛볼 수 있었다.
열 종류의 요리와 밥, 맥주, 음료수를 먹었다.
비용은 대략 한 사람당 250HKD.
아주 만족스러웠다.

  • Favicon of https://toni.co.kr 토니 2018.07.25 08:22 신고

    맛있겠네요 +ㅁ+ 홍콩 가보고 싶어요 ㅎㅎ

  • Favicon of https://daily4me.tistory.com 파랑 2020 2018.07.26 22:27 신고

    새우 크기가 ㄷㄷㄷㄷㄷ
    젤 아래있는게 가리비 맞나요??? 유튜브에서 언제 본적이 있는데 먹어보고싶네요 ㅠㅠ

    • Favicon of https://aahk.tistory.com KEI.hk 2018.07.26 23:57 신고

      네. 가리비 맞아요. ㅎㅎ 한국에서는 수산시장이나 바닷가에가면 해산물은 회를 먹든지 매운탕이나 지리를 끓이던지, 구워먹던지 하던것 밖에 생각이 안나는데... 홍콩은 볶아먹고 쪄먹고 구워먹고.. 먹는 방법이 조금 다양한것 같아요.
      혹시 기회가 되시면 홍콩에서 해산물요리를 경험해보세요!